본문 바로가기
겨울이야기/장비리뷰

[장비리뷰] 1819 나이트로 팀 TLS 부츠 (NITRO TEAM TLS) 리뷰

by 해피한 김과자블루스웨터 2019. 2. 7.












스노우보드 장비 사용기 & 리뷰





1819 NITRO 사의 TEAM TLS 사용기








때는 바야흐로 2018-2019 시즌.

지난시간의 아픔을 뒤로 한채 (무슨이야기인지 궁금하다면 여기 ([장비리뷰] 1819 K2 쓰락시스 (Thraxis) 리뷰)

) 새로운 부츠를 찾기 위해 물색중이었다. 시즌 중반을 지나고 있었기에 최대한 다리의 정상화를 위해 힘쓰고 있던 중이었다. 그에 따라 쓰락시스의 아픔에서 벗어나고자 자연스럽게 좀 더 소프트한 타입의 부츠를 찾게 되었다. 후보군에 올랐던 것은 나이트로사의 셀렉트 TLS 였다. 사실 쓰락시스를 사지 않았다면 1819 시즌은 이부츠를 구매하였을 터였다. (플렉스 8-9의 하드 타입부츠로 알려져 있지만 실제 느낌은 많이 다르다는걸 알고 있었다) 또한 나이트로 사의 부츠를 고른 이유는 다른 부츠와 비교조차 안되는 뛰어난 피팅감에 있었다. 샵에가서 발만 한번 넣어봤을 뿐인데.. 그 느낌을 아직도 잊지 못해 골랐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신어볼때 내피자체가 뚱뚱하기에 5미리 정도 높게 신어보면 좋을것 같다.)


그러나. 셀렉트를 사지 않았다. 이유는 단순했다.


디자인이 구려!!!!!!!!!!! 쒯!!!!!!





신으면 왠지 등산을 가야할것 같다...



하.. 정말이지 매년 셀렉트는 왜 이런식으로 출시하는건지 이해가 안된다. 이번시즌은 대놓고 등산화 코스프레다... 디자인만 아니었다면 셀렉트를 골랐을것이 분명했기에 너무 아쉬웠다. 셀렉트의 경우 스탠다드와 TLS 형의 부츠타입이 있는데 쉽게 말해 끈부츠와 퀵레이스 부츠다. 또한 템(텅 플렉스를 높힐수 있는 옵셔널) 으로 플렉스의 증가를 꾀할수도 있다... 어찌됬든 셀렉트를 뒤로한채 그에 상응하는 비슷한 놈으로 나이트로 TEAM 모델을 고르게 되었다. 고른 이유를 들자면 일단 현재 다리의 상태가 정상이 아니었고 (하드부츠는 도저히 감당이 안되었다. ) 그에 따른 중간 플렉스의 부츠를 찾고 있었다. 셀렉트와 다르게 디자인도 매우 마음에 들었다. (브라운과 차콜중에 선택장애에 빠짐) 또한 나이트로 부츠의 특징인 발목부분의 유연한 사용(FLEX LINK DESIGN) 도 한 몫했다고 본다. 나이트로 부츠는 일단 핏팅감이 죽여준다.




TEAM TLS의 특징



1. 외관 :  캐주얼 하며 스타일리시 하다.





수려한 외관... 마치 비둘기 같다 (응?)



디자인이 너무 마음에 들어서 차콜 컬러와 브라운 컬러 중에 한참을 골랐던 기억이 난다. 그정도로 마음에 들었다. (물론 제 기준 입니다.) 차콜 / 화이트의 경우 계속 보면 마치 오레오를 연상케 한다. (또는 비둘기) 혹은 스티브잡스의 뉴발란스 운동화 ? 정도가 생각난다. 신어보고 너무 편해서 실제로 운동화 느낌도 많이 난다.








2. 채결 방식 : TLS (TLS 5 TWIN LACING SYSTEM) 퀵레이스 방식



퀵레이스 방식의 부츠는 호불호가 갈린다



보아다이얼을 맛본후 무조건!!! 보아여야 한다는 기준이 생겼었다. 나이트로 부츠의 경우 보아방식의 부츠를 본적이 많이 없기에... (아에? 없나) 어쩔수 없이 퀵레이스로 가고자 하였다. TLS는 나이트로사의 특별한 채결 시스템으로써 빠른 부츠 장착이 가능하고 한번 끈을 물면 놓치지 않는다 (작년까지는 계속 풀렸다고 한다 올해는 더 써봐야 알듯) ... 아무튼 그냥 퀵레이스 방식의 부츠이다.

부츠 신을때 오래걸린다는 분들도 있는데 실제로 필자는 숙달된 후에는 매우 빠르게 부츠 끈 채결을 완료하였다. 쭉 땡기고 걸면 끝~ 

*** 다만 외부의 끈 채결시에는 한가지 팁? 이 있는데 쭉 땡기고 걸면 끝이 아니고 당긴 반대편에서 살짝 땡겨주면 톱니가 쏙 나오면서 단단하게 채결이 완료된다.








3. 이너 : D3O® ENHANCED CLOUD 9 LINER




핏팅감이 너무 좋다.



가장 맘에드는부분중 하나는 바로 이너부츠 이다. 필자는 써리투 부츠의 이너도 좋아했지만 나이트로 이너부츠는 정말 혜자템 이다. 일단 신었을 너무 편하고 타이트 하게 잡아주며 포근한 느낌마저 든다. 이너부츠는 내부에 연결된 끈을 통해 고정이 가능하고 발목을 좀 더 타이트 하게 지지해준다. D3O 소재를 사용하여 충격을 흡수한다고 한다. CLOUD 9 등급의 부츠로써 신다보면 어느새 사용자의 발에 맞게 성형이 되어진다. 이건 좀 더 신어봐야 할겠다. 아무튼 너무 편해서 다른 부츠를 신더라도 나이트로 이너부츠를 따로 구입하고 싶을 정도다.








4. 아웃솔 & 댐핑시스템 : VIBRAM® OUTSOLE made of ICETREK™ VIBRAM® COMPOUND & AIR DAMPENING







아웃솔의 경우 역시나 비브람사의 아웃솔을 사용한다. 많은 브랜드에서 비브람 아웃솔을 사용하는 만큼 신뢰가 가는 부분이다. 팀 부츠는 외압을 흡수하는 air dampening 시스템을 적용하고 있다. 쉽게 말해 나이키 에어맥스의 그 에어라고 보면 되겠다. (일명 뿅뿅이 시스템) 







5.  발목의 사용 : FLEX LINK DESIGN 




바로 이부분이 발목사용을 도와주는 핵심부분



나이트로 부츠의 큰 특징이라고 할 수 있는 발목의 사용을 도와주는 부분이다. 하드부츠는 하드부츠대로 발목 사용의 유연함을 가진다. 부츠의 텅은 텅 나름대로 하드하고 소프트하며 발목사용과는 별개다. 보통의 하드부츠들은 과한 하드함으로 인해 발목사용이 제한 되는데 나이트로 부츠는 발목부분의 절개 디자인으로 발목의 유연한 사용이 가능하다. 트릭까지 하는 올라운드 성향의 라이더들에게는 이부분이 아주 크게 작용할것이다. (발목의 유연한 사용은 부상의 원인이 될 수도 있기에 호불호가 있다.)





총평 & 사용후기




운동화인지 뭔지 헷갈릴 정도



시즌 중후반에 구매한 부츠로써 아직까지 많은 사용은 못해보았다. 스펙상 플렉스8 에 위치한 부츠이지만 신어보면 상당히 소프트 하다고 느낄수 있을것 같다. 텅의 하드함이 타 사의 부츠에 비해 소프트 한것도 있지만 나이트로 부츠의 flex link 시스템때문에 더 그렇게 느낄수 있다고 생각한다. 타사의 중간플랙스 부츠라고 생각하면 될것 같다. 다리 부상으로 인해 좀 더 소프트한 부츠를 찾았기에 그에 딱맞는 편안함과 플렉스라고 생각한다. 나에겐 한마디로 요양부츠... 다리 상태가 괜찮아지면 여기에 파워라이드나 디럭스 텅 등을 이용해 부츠의 플렉스를 좀더 올려볼 생각이다. 타사의 하드한 부츠에 지루한 분들이면 나이트로 부츠를 선택해보는것도 좋을것 같다. 다만 퀵레이스가 짜증나는 분, 기존의 하드타입 부츠를 찾으신다면 나이트로는 과감히 패스하셔도 좋다.






** 이 리뷰는 스노우보드에 미쳐있는 한 사람으로써의 솔찍한 후기이며, 피땀눈물의 자급자족 구매사용기 입니다.






#나이트로 #나이트로부츠 #1819나이트로부츠 #나이트로팀 #팀TLS #부츠추천 #라이딩부츠 #올라운드부츠





댓글0